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HOME > 커뮤니티> NOTICE
 
작성일 : 16-09-20 01:20
여자친구가 헤어지자는걸 붙잡았습니다.. 도와주세요..
 글쓴이 : iuxowga7238
조회 : 11  


안녕하세요? 저는 이제 22살이 되가는 남자입니다.

여자친구는 대학교 CC 로 2살 연하이구요


같은 중앙동아리 소속으로 같이 활동하다가 눈 맞은게 200일 전이네요

정확하게 221일 전입니다.


사귀는 동안 내내 정말 행복했습니다.

남중, 남고에 운동을 좋아하는 성격을 가졌기에 주변에 여자라고는 한명도 없던 제가 여자친구를 사귀었을리 없겠지요

대학교 들어와서?CC는 커녕 연애는 할 수 있으리라 생각은 하지도 못하고

졸업하면 뭐먹고 사나 걱정만 하던 저였습니다.


그리고 2년이 지나 여자친구를 만나게 되었고 서로 썸타다가 연애를 하게 되었습니다.

정말 좋았습니다. 무엇하나 잘난 것 없는 저를 위해 여지간히 노력해주었던 여자친구였습니다.

집안 사정상 알바를 많이 못하는 저를 위해, 돈을 절약하고 같이 모아서 쓰자며 커플통장도 만들고

자기는 기념일 챙기기 싫다며 100일도 안챙겼습니다. (물론 제가 여행가고 싶다며 여행을 가긴 했습니다)


서두가 너무 기네요.. 본론만 적겠습니다.

그런 여자친구와 지금 헤어지게 되었습니다.

약속을 어긴 제 행동이 화근이었지요

아침밥을 안먹는 체질이라 밥을 자주 거르다 보니, 밥꼭 먹기로 약속하고, 밥먹을 때 마다 문자 날려주기로 했는데

수시로 밥을 안먹었습니다. 여기서 여자친구가 자잘하게 상처입고, 자기와 약속한 걸 어겼다며 많이 슬퍼하고 화를냈죠

비단 이것뿐만 아니라 자잘하게 많습니다만 나중에 적도록 하겠습니다.


그래서 그제, 여자친구가 헤어지자 말을 건냈습니다.

물론 매달렸습니다. 정말 여자친구보다 좋은 여자 만날수 없다는 생각은 커녕 지금도 정말 사랑하는 사람이었기 때문이었습니다.

잘못했다. 다시는 안그러겠다. 내가 더 잘하겠다. 약속 이제는 잘 지키겠다 했더니

오빠는 언제나 말만하고 행동으로는 보이지 않는다며

매달리는 제가 싫었는지 얼굴도 보기 싫으니 꺼지라고 하곤 매몰차게 가버렸습니다.


그리고 문자로 미안하다고 말을 하더라구요 너무 자기가 심하게 행동했던거 같다고

나보다 좋은 여자 만나라고 이젠 연락할 일 없을거라고 하면서요


제가 정말미안하다고, 한번만 기회를 주면 안되냐고 부탁해서

자신이 1주일동안 생각해보겠다고 했습니다.

그게 그제 있었던 일이었구요


이젠 제가 뭘 해야할까요

어떻게 여자친구를 잡을 수 있을까요...

부탁드립니다..




여기는 릴게임소스 카지노가입머니 실전바카라 부산안마 강원랜드카지노호텔 입니다.
큐넷 오늘 파퀴아오의 승리 경기 보셨나요?파퀴아오 vs 브래들리 은퇴경기 다시한번 세기의 대결매니 파퀴아오 하반기 신입-인턴 1300명 채용...13개사... 롯데그룹채용 :: 2016년 하반기 신입사원 일정 및 정보롯데채용
온라인바카라조작"
카라바카라"
정선바카라배팅법"
강원랜드카지노입장"
사설놀이터"
사설바카라주소"

 
   
 

   
 
Untitled Document